시사인천
> 사람
인천시민 제안으로 ‘세입 1조 3320억원’ 유치리스ㆍ렌트카 유치 제안한 박준복 참여예산센터 소장, 인천시장 표창 수상
김강현 기자  |  isisapress@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715호] 승인 2018.01.02  17:21:23
트위터 페이스북 google_plus

   
 
박준복(사진) 참여예산센터 소장이 2010년 인천시에 제안한 ‘리스ㆍ렌트 차량 유치사업’이 2017년까지 세입 1조 3320억원 유치 효과를 가져왔다. 박 소장은 이 공로로 지난해 12월 29일 인천시장 표창을 수상했다.

시는 지난 2010년 시민들에게 세금 부담을 주지 않으면서 재정위기 극복에 도움이 되는 사업을 발굴하기 위해 ‘시민 제안사업’을 공모했다. 당시 이 사업은 차량 등록 시 채권(공채)비율을 낮춰 리스ㆍ렌트카 업체가 시에 차량 등록을 하게끔 유도하는 사업이다.

시는 이 사업을 2011년에 시행했는데, 지난해 말 기준 리스차량은 전국 물동량의 3분의 1이상, 렌트차량은 50% 이상이 시에 등록하고 있다. 이 사업으로 세수 1조 3320억원을 유치했고, 민선 6기(2014.7.30.~2017.11.30.)에만 9131억원을 유치했다.

표창을 수상한 박 소장은 “시가 재정위기를 오랫동안 겪고 있는데, 시민 제안제도로 추진한 정책이 도움이 됐다니 자부심을 느낀다”고 한 뒤 “유정복 시장이 이런 부분을 시민사회의 공으로 돌리지 않고, 마치 시가 자체적으로 시행한 것처럼 호도했던 부분은 섭섭하다”고 말했다.

김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정석인하학원, ‘인하대 130억원 손실’ 최순자 총장 ‘해임’
2
이성옥 “여성 정치인의 능력을 보여드리고 싶다”
3
인천 송도 동북아트레이드타워 바(bar) ‘뷰(view) 값’ 빈축
4
박재호 “연수구를 교육ㆍ문화ㆍ관광도시로”
5
[사설] 옹진군의 이상한 행정
6
개통 한 달 앞둔 청라 GRT, 정류장 추가 ‘논란’
7
고남석 “지역에 직접민주주의 뿌리 내리겠다”
8
정지열 “원칙과 상식이 통하는 연수구 만들고 싶다”
9
인천 정규 보건교사 20명 늘었지만…
10
“청년들이 실패해도 괜찮은 안전망 만들어야”
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21513) 인천시 남동구 경인로 764(간석동) 이화빌딩 401호 | TEL 032-508-4346 | FAX 032-508-4347
상 호 : 시사인천 | 등록번호: 인천다01172 | 등록연월 : 2002.08.26. | 발행인·편집인 : 박길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희
Copyright © 2007 시사인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isis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