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혁재 낙선인사 "관심‧지지 감사, 평가‧질책 받아들여"
이혁재 낙선인사 "관심‧지지 감사, 평가‧질책 받아들여"
  • 최태용 기자
  • 승인 2018.06.14 0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믿고 맡길 수 있는 정의당, 이혁재 되겠다"
이혁재 전 정의당 사무총장
이혁재 전 정의당 사무총장

인천 남동구갑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이혁재 정의당 전 사무총장이 14일 선거 결과에 대해 “주민 여러분의 관심과 지지에 감사드린다”며 “저와 정의당에 보내주신 냉정한 평가와 질책을 겸허히 받아들인다”고 밝혔다.

그는 “남동구갑 주민 여러분 덕분에 정의롭고 평등한 세상을 다시 한 번 꿈꿀 소중한 기회를 가질 수 있었다”며 “여러분과 이런 꿈을 이야기하고, 함께 미래를 그려나갈 수 있어 행복했다”고 말했다.

이어 “국민들이 믿고 맡길 수 있는 정의당, 주민 여러분이 기대를 걸 수 있는 이혁재가 되기 위해 더욱 노력하고 정진하겠다”며 “아낌없는 격려와 응원 부탁드리며, 남동구갑 주민 여러분의 가정에 항상 행복이 가득하길 기원하겠다”고 했다.

아울러 “”맹성규 후보에게 진심으로 축하를 전한다“며 “국회와 남동구에서 대한민국의 개혁과 지역 발전을 위해 힘써주실 것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6‧13 지방선거와 함께 치러진 남동구갑 국회의원 보궐선거는 개표율 85.4%를 기록한 14일 오전 1시30분 현재 60.7%(5만8867표)를 득표한 맹성규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당선이 확실시 됐다. 그 뒤로 자유한국당 윤형모 후보 26.8%(2만6036표), 정의당 이혁재 후보 6.4%(6234표), 바른미래당 김명수 후보가 6.1%(5922표)씩 득표했다.